이무이
2015.11.10 22:21

이해하면 무서운 이야기 01

조회 수 428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215일 일기.

 

일기장을 사기는 했는데 뭘 쓰지…….

누구한테 보여주려고 쓰는 건 아니지만.

 

우선 자기소개라도 해볼까.

부모님이 비행기 추락 사고로 돌아가신 후,

나는 작년부터 여동생과 둘이서 살고 있다.

하지만 그 여동생도 올해 봄부턴 유학중.

그래서 이번 겨울은 혼자 생활하고 있다.

심심하고 시간도 남으니까 일기라도 써보려 해.

참고로 이건 작년 크리스마스에 여동생이 선물한 노트다.

표지에는 크리스마스트리가 그려져 있다.

그나저나 일기라고 해도 의외로 별로 쓸 게 없고만.

오늘은 그만 자야겠다.

동생아, 잘 자렴,

 

1216일 일기.

 

펜은 손에 쥐었지만 쓸 내용이 없네.

여동생과의 추억을 적어나가려 해도 좀처럼 손이 움직이지 않는다.

나는 여동생 없이는 정말 아무 것도 할 수가 없다.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1217일 일기.

 

오늘은 친구 놈에게 떠밀려서 미팅 약속을 잡았다.

아무래도 크리스마스에 미팅을 할 것 같다.

여동생에게 말하면 화내려나?

 

1218일 일기.

 

문득 나에게 잔소리를 하는 여동생의 얼굴이 떠올랐다.

정말, 오빠도 참! 똑바로 좀 하란 말이야!

다시 한 번 그렇게 말해주면 좋겠다.

그럴 수 없는 걸 알지.

 

1219일 일기.

 

여동생에게 전화가 왔다.

미팅에 관해 얘기 했더니,

글쎄……. 괜찮지 않아? 마음대로 하라고.라고 대답했다.

신경 쓰고 있는 걸까?

귀여운 녀석이다.

물론 난 미팅 따위 안 나갈 거지만.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1220일 일기.

 

여동생에게 작년 크리스마스 때 준 선물…….

이제는 내가 소중하게 쓰고 있다.

그러고 보니 올해에는 여동생에게 선물을 안 사줘서 돈이 꽤 남는다.

…….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1221일 일기.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설날에도 안 오니까 만나려면 세 달은 기다려야 하나…….

돈도 좀 모였겠다, 내가 미국으로 갈까?

 

1222일 일기.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여동생을 만나고 싶다.

 

1223일 일기.

 

여동생에게 전화가 왔다!

누가 보냈는지 적히지 않은 크리스마스 선물을 받아서 깜짝 놀란 모양이다.

깜짝 선물이라니, 역시 오빠 밖에 없지.

 

1224일 일기.

 

정했다!

여동생이 있는 곳으로 갈 거야!

역시 난 여동생이 없이는 안 되는 것 같다.

그러니까 이게 마지막 일기인 셈이다.

그럼 안녕!

 

1225일 일기.

 

메리 크리스마스!

여동생에게 전화가 왔다.

친구들과 크리스마스 파티를 했다고 한다.

그리고 여동생은 갑자기 일본에 돌아오려는 것 같다.

하마터면 내가 미국에 갈 뻔 했는데, 다행이다.

여동생은 그렇게 세뱃돈이 받고 싶은 걸까?

그렇지 않으면 내가 보고 싶어졌나?

귀여운 녀석이다.

세뱃돈 잔뜩 준비하고 기다려야지.

 

1227일 일기.

 

…….믿을 수 없는 일이 일어났다.

일본으로 돌아오던 여동생이 탄 비행기가 추락했다고 한다.

시체의 꽉 쥔 손에는 내가 선물한 지갑이 있었고, 지갑 속의 신분증으로 신원이 판명된 것 같다.

이틀에 한 번씩 써 오던 일기도 이제 오늘로 마지막이다.

페이지는 아직 남아 있으니, 언젠가 이 슬픔에서 회복될 날이 온다면 내년 12월에는 여동생과의 추억이라도 적어야겠다.

 

 

 

 

 

해석

홀수 날짜에 쓴 일기는 여동생이 죽은 해의 일기,

짝수 날짜에 쓴 일기는 여동생이 죽은 지 1년 뒤의 일기,

짝수 날짜에 쓴 일기는 24일이 마지막이다.

짝수와 홀수날짜의 일기들만 따로 잘 읽어보시고,

24일의 일기를 읽어보세요.

 

출처: http://dlandl.tistory.com/29 [이무이::이해하면무서운이야기]


  1. 이해하면 무서운 이야기 01

    Date2015.11.10 Category이무이 By수피야담 Views4284
    Read More
  2. '웹컬렉션' 소개 및 게시판 규칙

    Date2015.10.31 By수피야담 Views2429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